‘나홀로 연애중’ 소녀시대 유리, “남자친구에게 라면 끓여준 적 있다” 고백

나홀로 연애중 유리

‘나홀로 연애중’ 유리

[텐아시아=이은호 인턴기자] 소녀시대 유리가 전 남자친구와의 일화를 고백했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JTBC ‘나홀로 연애중’에서 유리는 “전 남자친구에게 손수 라면을 끓여준 적이 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나홀로 연애중’에 2대 가상연인으로 등장했던 유리는 처음으로 기획된 가상 남자친구 편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유리에게 “가상연인으로 참여했을 때 맛없는 라면으로 우리를 힘들게 했는데 실제로도 그런 적이 있냐”고 물었다. 이에 유리는 “실제로는 꼬들꼬들하게 잘 끓인다”며 “남자친구에게 끓여준 적도 있다”고 깜짝 고백을 했다.

이에 MC들은 “그 때 남자친구는 무슨 옷을 입고 있었냐”, “장소는 어디였냐”며 짓궂은 질문을 던졌고 유리는 “여기 상당히 위험하다”고 경계하는 자세를 취했다.

유리의 전 남자친구 이야기는 28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나홀로 연애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은호 인턴기자 wild37@
사진. JTBC ‘나홀로 연애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