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나거나 미치거나’ 임주환-나종찬, 다정한 비하인드 컷 공개 ‘반전 매력’

빛나거나 미치거나 임주환 나종찬

‘빛나거나 미치거나’

[텐아시아=이은호 인턴기자] MBC ‘빛나거나 미치거나’가 임주환과 나종찬의 다정한 모습이 담긴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25일 ‘빛나거나 미치거나’ 측은 신율(오연서)을 보호하는 두 남자 왕욱(임주환)과 세원(나종찬)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드라마에서 보여준 서늘한 모습과는 달리 밝은 모습으로 다정한 포즈를 취해 반전 매력을 과시했다. 극중 악역에 가까운 역할을 하며 늘 굳은 표정이나 무서운 표정을 하고 있는 두 사람이지만 사진에서는 해맑은 미소를 보여주며 왕욱과 세원이 아닌 임주환과 나종찬의 모습으로 돌아왔다.

‘빛나거나 미치거나’는 최근 왕소(장혁)와 신율의 하룻밤 혼례가 밝혀지며 갈등이 극에 달했다. 이 가운데 왕욱은 일부러 청해상단을 몰락시키고 신율의 마음을 알면서도 그녀와의 국혼을 추진하는 등 위악적인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세원은 신율이 죽은 줄 알았던 자신의 여동생일 수 있다는 생각에 위기에 처한 신율을 한 차례 살려준 바 있다. 그러나 신율 앞에서는 자신의 정체를 드러내지 않은 채 속내를 알 수 없는 태도를 취하고 있어 훗날 세원의 역할에 대해서도 궁금증이 증폭된다.

‘빛나거나 미치거나’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은호 인턴기자 wild37@
사진. 메이퀸 픽처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