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섹션’ MC 2주년 소감 “첫 방송 엊그제 같은데 벌써 2주년”

소이현

소이현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배우 소이현이 ‘섹션TV 연예통신’ MC 2주년을 맞아 깜짝 인증샷을 공개했다.

24일 키이스트는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MBC ‘섹션TV 연예통신’의 큐시트를 들고 러블리한 매력을 과시하고 있는 소이현의 사진을 선보였다.

이는 소이현이 ‘섹션’에서 2년 동안 활약할 수 있게 원동력이 되어준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한 것으로 그녀의 훈훈한 마음을 엿볼 수 있다.

2013년 3월 24일, 첫 예능 MC 신고식을 치른 소이현은 그동안 여배우로서 보여줬던 세련되고 도회적인 이미지와는 달리 솔직하고 털털한 의외의 반전 매력으로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소이현은 꾸밈없는 진솔한 모습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가운데 때때로 튀어나오는 시원하고 재치 있는 입담으로 프로그램을 더 풍성하게 만들고 있다는 평이다.

소이현은 “설렘과 긴장감으로 첫 방송을 시작한 것이 엊그제 같은데 어느덧 2주년이라니 감회가 남다르다”면서 “’섹션’ 식구들과 김국진 선배님 덕분에 편안하게 진행할 수 있었다. 특별히 ‘섹션’을 시청해주시고, 아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린다”고 전하며 프로그램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섹션TV 연예통신’은 매주 일요일 오후 3시 45분에 방송된다.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키이스트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