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드스쿨’ 최창민 “서지영·이승광·조여정과 친하다, 송혜교는…”

'김창렬의 올드스쿨' 최창민

‘김창렬의 올드스쿨’ 최창민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가수 최창민이 절친들을 밝혔다.

23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의 ‘월요일 월요일은 추억이다’ 코너에는 최창민과 한민관이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DJ 김창렬은 최창민에게 “절친한 친구들은 누가 있는가”라고 물었다. 최창민은 “샾의 서지영, 구피 이승광 등 당시 활동했던 가수들과 친했다. 또 시트콤을 같이 했던 조여정과도 친하다”고 답했다.

이외에도 최창민은 시트콤에 함께 나온 송혜교를 언급하며 “송혜교와는 활동을 쉬며 중간에 한 번 만난 이후로 연락이 끊겼다”고 말했다. 또 ‘SNL 코리아’에 출연 중인 정상훈에 대해 “시트콤에서 쌍둥이 형으로 나왔다”며 친분이 있음을 밝혔다.

최창민은 1998년 ‘영웅’으로 데뷔한 90년대 인기스타다.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김창렬의 올드스쿨’ 보는라디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