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이재훈, 정다래·레이나·남주 출연에 함박웃음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정다래 김남주 레이나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정다래 김남주 레이나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띠동갑내기 과외하기’에 수영선수 정다래와 에이핑크 남주, 오렌지캬라멜 레이나가 출연한다.

19일 방송되는 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19회에서는 이재훈과 함께 제주도에서 해녀의 삶을 경험해보는 정다래-김남주-레이나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재훈은 제주도로 찾아온 정다래-김남주-레이나를 보고는 “오늘 나 혼자 촬영하는 줄 알았는데, 진짜 외로웠는데 너무 좋다”며 함박웃음을 터트렸다.

정다래-김남주-레이나는 미녀삼총사를 결성해 예능 뉴페이스의 신선한 매력을 쏟아내 이재훈의 입꼬리를 더욱 올라가게 했다. 정다래는 반전 노래실력으로 이재훈의 눈을 휘둥그레지게 했다. 꺾기가 남다른 정다래의 노래실력에 이재훈은 “내가 앨범 내주려고 생각하고 있어. 노래를 기가 막히게 해”라며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김남주와 레이나는 식당에서 자신들의 대표곡을 열창하며 즉석에서 밥상머리 콘서트를 개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이재훈은 “너희 너무 좋다”라고 한 후 정다래-김남주-레이나에게 “미녀삼총사네”라며 기쁨을 감추지 못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웃음이 만발했던 이재훈-정다래-김남주-레이나의 해남해녀과외는 19일 오후 11시 15분 ‘띠동갑내기 과외하기’에서 볼 수 있다.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