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호정, 지드래곤 엑소 등 톱스타들과 연이어 작업 ‘모델계의 블루칩’

모델 이호정

모델 이호정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모델 이호정이 신선한 마스크와 완벽한 신체조건, 개성만점 애티튜드로 패션 브랜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1997년생인 이호정은 올해 한림연예예술고등학교 패션모델학과를 졸업했다. 지난 2012년 16살의 나이에 의류 브랜드 FUBU의 디자이너 서상영과 빅뱅 TOP의 콜라보레이션 CF로 혜성같이 데뷔한 이호정은 홍은주 엔쥬반(ENZUVAN) 쇼를 통해 첫 콜렉션 무대에 서며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이후 가수 김형준의 ‘쏘리 아임 쏘리(Sorry I’m sorry)’와 그룹 비원에이포(B1A4)의 ‘잘자요 굿나잇’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모델 활동뿐만 아니라 다방면으로 시각을 넓힌 이호정은 케이윌의 ‘촌스럽게 왜 이래’에서 그룹 엑소 멤버 찬열과 호흡을 맞추며 팬들의 관심을 끌었다.

키 170cm에 완벽한 바디라인을 자랑하는 이호정은 압도적으로 작은 얼굴과 날씬한 몸매로 각종 주요 패션 매거진을 휩쓸었으며 서울 패션 위크에서 정희정, 김재현, 스티브J요니P, 박승건, 홍은주 등 다수의 유명 디자이너 쇼의 런웨이를 장식하며 모델로서의 입지를 탄탄히 굳혔다. 특히 지난해에는 그룹 빅뱅 멤버 지드래곤(G-Dragon)과 패션 브랜드 BSX 화보를 촬영하며 GD의 연인이라는 수식어를 얻기도 했다.

한 관계자는 “이호정은 패션모델로서의 자질뿐만 아니라 다양한 끼를 가지고 있는 모델이다. 모델활동에 대한 서포트 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호정은 향후 2015 F/W 서울패션위크에서 여러 디자이너들의 러브콜을 받아 무대에 설 예정이며 패션계뿐만 아니라 다방면으로 입지를 넓혀나갈 예정이다.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에스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