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터는 남자들’ 장동민, “여자친구, 바닷가에서 비키니 입는 것도 싫어”

'결터남' 장동민

‘결터남’ 장동민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결혼 터는 남자들’ 장동민이 여자친구의 노출에 관해 언급한다.

3월 10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결혼 터는 남자들’에서는 노출이 심한 여성을 신경 쓰는 연인 때문에 고민인 여성 시청자의 사연이 도착한다. 이에 5MC와 게스트 이승연은 여성의 노출과 이에 관한 남성들의 시각 차이에 관해 솔직하고 화끈한 대화를 나눈다.

여성의 노출에 대해 MC들은 제각각 다른 반응을 보였다. 특히 그 동안 ‘결혼 터는 남자들’에서 보여진 그대로 김구라는 쿨한 면모를, 김성주는 보수적인 면모를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연인의 노출에 대해 가장 발끈한 MC는 장동민이라고. 장동민은 “여자 친구가 노출이 심한 의상을 입는다면?”이라는 질문에 대해 “절대 싫다”고 못박은 뒤 “여자친구가 노출을 한다는 생각이 들면 정말 싫다. 다른 사람이 보는 것 자체가 싫다”, “바닷가에서 비키니 입는 것도 싫다”고 강조해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는 전언이다.

장동민의 의외로 보수적인 면모가 드러나자 김성주는 반기며 “그렇지?”, “맞지?”라고 계속 동의를 구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과연 김성주, 장동민이 여성의 노출에 대해 보인 보수적인 반응은 어떤 것일까.

‘결혼’이라는 주제로 5MC와 게스트의 솔직하고 화끈한 수다가 공개되는 MBC에브리원 ‘결혼 터는 남자들’은 3월 10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MBC에브리원 ‘결혼터는남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