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김희철, 홍콩 마담투소 방문 농구스타 야오밍과 ‘찰칵’

김희철 웨이보

김희철 웨이보

그룹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홍콩의 밀랍박물관 마담투소를 방문했다.

3일 김희철은 자신의 웨이보를 통해 “야오밍과 함께 나는 너무 쪼그맣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희철은 중국 농구선수 야오밍 밀랍인형 옆에 서서 그와 같은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하지만 김희철은 신장이 229cm인 야오밍의 어깨밖에 닿지 않아 귀여움을 자아냈다.

김희철이 속한 슈퍼주니어 멤버 동해와 은혁은 슈퍼주니어 D&E로 오는 6일 출격을 앞두고 있다.

글. 조슬기 인턴기자 kelly@tenasia.co.kr
사진. 김희철 웨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