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정에 반하다’ 정경호 김소연, 티저 포스터 공개

JTBC '순정에 반하다'

JTBC ‘순정에 반하다’

‘순정에 반하다’가 티저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종합편성채널 JTBC ‘순정에 반하다’는 피도 눈물도 없는 냉혈남이 새 심장을 얻은 후 오직 한 여자에게만 뜨거운 가슴을 지닌 감성 충만한 순정남으로 180도 달라지면서 벌어지는 로맨틱 힐링 드라마.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총 2종으로 각기 다른 컨셉과 배우들의 모습을 담아 더욱 시선을 집중시킨다. 먼저, 정경호, 김소연, 윤현민의 관계를 집약적으로 보여주는 3인 포스터가 눈길을 끈다. 정경호와 윤현민은 김소연을 가운데에 두고 치열하게 서로의 머리카락을 잡아 당기며 괴로운 표정을 짓고 있다. 여기에 김소연은 두 사람이 싸우는 이유를 알 수 없다는 듯 아리송한 표정과 함께 짓고 있는 포즈는 이들 사이에 어떠한 일들이 벌어질지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더불어 “우리에겐 힐링이 필요해”라는 카피가 더해져 앞으로 이들의 생활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이어지는 두 번째 티저 포스터는 정경호와 김소연의 눈부신 비주얼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는다. 이번 포스터는 “우린… 만나지 말았어야 했다!”라는 카피와 절묘하게 어울리는 두 사람의 표정과 포즈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무엇보다 다양한 장르를 통해 자신만의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정경호와 떠오르고 있는 로코퀸 강자 김소연의 만남은 드라마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과 함께 두 사람이 보여주게 될 완벽한 궁합의 케미스트리를 기대케 한다.

티저 포스터 2종을 공개한 드라마 ‘순정에 반하다’ 제작사 관계자는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 2종은 올 봄 안방극장을 따뜻하게 만들어 줄 로맨틱 힐링 드라마의 특색이 잘 드러내고 있다”며 “벌써부터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는 시청자들의 관심과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JTBC 새 금토 드라마 ‘순정에 반하다’는 ‘하녀들’의 후속으로 셀룰러 메모리 증후군이라는 독특한 소재로 브라운관에 신선함을 전달하는 동시에 정경호, 김소연, 윤현민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총 출동한다.

JTBC ‘순정에 반하다’는 오는 4월 3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글. 임은정 인턴기자 el@tenasia.co.kr
사진제공. (주)김종학프로덕션, (주)도레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