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력파 혼성 보컬그룹 등장! 서린동 아이들, 90년대 리메이크 프로젝트 발동

서린동 아이들

서린동 아이들

실력파 혼성 보컬그룹 서린동 아이들이 27일 정오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리메이크곡 ‘시작되는 연인들을 위해’를 발표한다.

서린동 아이들은 오직 목소리만으로 감동을 전하고자 철저히 멤버에 대한 정보를 감춘 감성 보컬그룹이다. 60년대를 풍미한 음악 감상실의 효시인 쎄시봉이 있던 곳이자 당대 청춘들이 음악을 즐겼던 상징적 장소인 서린동에 초점을 맞춰 과거의 향수를 불러일으키고자 한다.

서린동 아이들은 보컬의 매력에 충실한 리메이크에 현대적 감성으로 재해석 하여 앞으로 ‘명품 발라드 리메이크 프로젝트’를 꾸준하게 선보인다. 첫 곡으로는 ‘90년대 연애 감성 교과서’로 불렸던 고(故) 이원진의 ‘시작되는 연인들을 위해’다.

서린동 아이들은 오랜 시간이 흘러도 사람들에게 감동을 주는 이 곡에 색다른 재미를 더해 늦 겨울 감성을 한껏 자극할 예정이다. 특히 ‘시작되는 연인들을 위해’ 원곡이 남녀 듀엣이었던 것과 달리 여자 보컬 1인과 남자 보컬 2인으로 새롭게 구성한 이번 곡은 피아노와 스트링 편곡이 세 명의 보컬과의 조화를 이루며 원곡과는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인다.

서린동 아이들은 목소리만으로 승부하는 블라인드 보컬 오디션을 통해 5,0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멤버들로 구성된 보컬그룹이다. 서린동 아이들은 90년대 웰메이드 발라드곡들을 리메이크 발표함으로써 순전히 보컬적 매력만으로 승부를 걸 예정이다. 근래에 드물게 ‘얼굴 없는 가수’를 표방한 이들은 뮤직비디오도 재킷 사진도 없이 오직 노래만으로 대중적 감성을 관통하고자 수 없는 시도 끝에 완성도 높은 리메이크를 완성했다.

서린동 아이들이 전하는 따뜻한 감성의 리메이크곡 ‘시작되는 연인들을 위해’는 27일 정오,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S2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