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A4 바로, 이미연과 함께 단편영화 ‘그게 아니고’로 주연 신고식

바로 이미연

바로 이미연

그룹 B1A4(비원에이포) 멤버 바로와 배우 이미연이 주연을 맡은 더블유 코리아 창간 10주년 기념 단편 영화 프로젝트 ‘여자, 남자’가 베일을 벗었다.

‘더블유 코리아’가 창간 10주년을 기념해 KT&G 상상마당과 함께 세 편의 단편 영화를 준비한 이번 맥무비(MAGazine+Movie) 프로젝트 ‘여자, 남자’에서 바로는 단편 ‘그게 아니고’를 통해 이미연과의 독특한 케미스트리를 완성했다.

앞서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4’에서 빙그레 역할로 인기몰이를 했던 바로는 이후 SBS 드라마 ‘신의 선물-14일’에서 정신연령 6세 지체장애인 역으로 한 층 성숙한 연기를 선보였다. 바로의 이번 영화 출연은 ‘미생 프리퀄’에 이어 두 번째 도전이다.

영화의 줄거리는 여배우가 비밀 데이트를 기대하며 텅 빈 극장에 앉아있고 그의 옆에 조금도 기대하지 않았던 낯설고 어린 남자가 앉아 여배우의 콜라를 마시기 시작하며 이야기는 전개된다. 단편 ‘백년해로외전’에 이어 한예리, 이희준, 이영진 주연의 영화 ‘환상속의 그대’를 선보이며 차세대 여성 감독으로 떠오른 강진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맥무비 프로젝트 ‘여자, 남자’는 오는 3월 KT&G 상상마당 시네마에서 상영될 예정이다. 3월 10일, 17일, 24일, 31일 총 8회 상영이 예정되어 있으며 자세한 관람 정보는 3월 초 ‘더블유 코리아’와 KT&G 상상마당의 웹사이트, SNS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W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