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 리틀 텔레비전’ 백종원 “음식하는 사람이 맞다는 걸 보여줄 기회”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요리사 백종원이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참가한 계기를 밝혔다.

22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는 방송인 김구라, 개그맨 김영철, 요리사 백종원, 가수 홍진영, AOA초아, 정준일이 개인 인터넷 방송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백종원은 “브랜드를 많이 하고 요식 사업을 하다 보니까 사업을 하는 사업가라고 생각을 하는데 사실 그 부분이 제일 좀 억울하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매장, 가맹점 관리보다는 음식을 만들고 메뉴 개발하는 게 주업무다”라며 “이 기회에 ‘저 사람이 진짜 음식을 하는 사람이 맞구나’라는 걸 보여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 같아서”라고 출연을 결심한 이유를 밝혔다.

글. 임은정 인턴기자 el@tenasia.co.kr
사진.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