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치’ 방송사고, 엔딩 앞두고 화면 정지

'펀치' 방송사고

‘펀치’ 방송사고

‘펀치’ 최종회에서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17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펀치’ 최종회에서는 갑자기 방송이 멈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날 ‘펀치’는 방송 말미 음향 불안정 현상을 보이기도 했었지만 신하경(김아중)과 박예린(김지영)이 차를 타고 바닷가로 향하는 장면에서 영상이 멈추고 잡음이 들렸다. 또한 이와 상관 없는 ‘본 방송사의 사정으로 정규 방송 대체 영상을 보내드립니다. 시청자 여러분께 불편을 끼쳐드린 점 사과드리며 빠른 시간 안에 복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는 자막이 나와 모두를 의아하게 했다.

더불어 마지막 부분, 신하경이 박예린을 감싸며 죽은 박정환(김래원)을 회상하던 도중 갑자기 장면이 멈추고 약간의 기계음이 들리며 극이 끝나는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SBS 월화드라마 ‘펀치’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