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띠과외’ 이재훈, 이태임 맞춤형 삼촌 등극

MBC '띠과외' 이재훈, 이태임

MBC ‘띠과외’ 이재훈, 이태임

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이하 ‘띠과외’) 이재훈이 제주 야타족으로 변신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재훈은 제주공항에 도착한 이태임에게 자신의 애마 용바리의 위용을 과시하며 탑승을 시켜 웃음을 자아내는 한편, 이태임 맞춤형 꿀 매너를 방출해 다정다감한 삼촌의 면모를 드러냈다.

오는 12일 방송되는‘띠과외’ 15회에서는 해남해녀에 도전하는 삼촌 이재훈과 태바리(태임+비바리) 이태임의 심야 수영장 과외가 공개될 예정이다.

제주도민 이재훈은 이태임을 위해 직접 공항까지 마중 나갔고, 특별한 선물도 준비했다. 바로 그의 애마 용바리를 대동하고 공항에 나타난 것. 이재훈은 용바리의 독보적인 위엄을 자랑하며 “너 이런 차 타봤어?”라고 말을 건네 웃음을 빵 터트리게 했다.

자신만만하게 용바리 탑승을 권한 이재훈은 이태임에게 직접 안전벨트를 매주는 매너를 뽐내는가 하면, 부드러운 운전 실력을 발휘하기도 했다. 또한 그녀를 위해 심야 수영장 과외까지 준비하며 이태임 맞춤형 3종 매너로 허당스럽지만 사랑스러운 삼촌의 매력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이재훈의 이 같은 매너에 이태임은 환한 미소와 함께 과외 수업에 열성적으로 임하며 잠수 실력 향상에 힘을 쏟았다는 후문. 특히 사이가 가까워진 두 사람은 제주도에 다섯 명 밖에 존재하지 않는 해남을 만나는 등 특별한 과외수업을 이어나갈 예정이어서 기대감을 자아낸다.

과연 이재훈의 ‘3종 매너’ 속에서 이태임은 자신의 잠수 기록을 경신할 수 있을지 이재훈, 이태임의 심야 수영장 과외는 오는 12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되는 ‘띠과외’ 에서 공개된다.

글. 이은호 인턴기자 wild37@tenasia.co.kr
사진제공. 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