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 100’ 김숙, 조우종에 결혼 요구 “유학 가고 싶으면 말해라”

개그우먼 김숙

개그우먼 김숙

‘1대 100’ 개그우먼 김숙이 조우종 KBS 아나운서에게 결혼을 요구했다.

결혼하고 싶은 외로운 싱글녀, 개그우먼 김숙이 KBS2 퀴즈 프로그램 ‘1 대 100’에 출연해 100인과 경쟁하며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한다.

이날 녹화에서 김숙은 MC 조우종 아나운서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어 ‘1 대 100’에 출연했음을 알리며 “조우종씨가 1년 안에 시집갈 거라고 말했는데, 지금 기미가 없다”고 운을 뗐다.

김숙은 “그 말 한 사람이 책임을 져야 한다. 책임지지 않을 것 같으니 (지금) 확답을 달라”며 자신의 결혼에 대한 책임으로 남편이 되어 줄 것을 요구했다. 이에 조우종 아나운서는 “우리는 오누이다”라며 방어태세를 늦추지 않았다.

이에 김숙은 “유학 가고 싶으면 말해라”라며, 결혼 후 김숙의 남편으로서 누릴 수 있는 혜택을 나열하자 조우종 아나운서는 “그럼, 따로 사는 건데. 정말 유학가도 되는 거냐?”고 되물으며 관심을 표해 두 사람의 관계에 발전 가능성이 있음을 암시했다.

이날 ‘1 대 100’의 또 다른 1인으로는 드라마 ‘파스타’ 이선균의 실제 모델, 스타 셰프 샘 킴이 출연해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하며 100인과 경쟁한다. 방송은 오는 10일 오후 8시 55분.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