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검보고서, 차두리를 향한 뜨거운 응원 ‘차두리 고마워’

실시간 검색어, 이른바 실검은 확실히 오늘날 정보 트렌드로 자리 잡았다.

인터넷 포털, 검색사이트는 바로 이 ‘실검’으로 대중의 관심사를 실시간으로 반영한다. 그러나 ‘실검’이라는 어휘 자체의 의미는 대중의 관심이 그만큼 시시각각 변한다는 것이기도 하다.

‘실검’에 한 번 등극하려 몸부림치는 이들도 존재하지만, 그 한 번의 ‘실검’ 등극은 바로 1시간 후 또 다른 실검에 묻혀버리는 그런 시대인 것이다. 그렇지만 ‘실검’이 대중의 관심사를 반영한다는 것, 오늘날 대중이 어떤 부분에 열광하는지를 알 수 있는 하나의 지표가 된다는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2015년 1월 31일 실시간 검색어에는 ‘차두리 고마워’가 올랐다.

골을 터뜨린 손흥민과 함께 기쁨을 나누고 있는 차두리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골을 터뜨린 손흥민과 함께 기쁨을 나누고 있는 차두리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 차미네이터, 수고하셨습니다. ‘차두리 고마워’

한국대표팀이 ‘2015 AFC 호주 아시안컵’ 에서 아쉽게 준우승을 차지한 가운데 이번 대회로 국가대표를 은퇴하는 차두리가 화제다.

31일(한국시각) 호주 시드니 호주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시안컵 결승전에서 차두리는 연장전까지 150분 풀타임을 소화하며 마지막 경기를 뜨겁게 마무리했다.

이날 오른쪽 풀백으로 나선 차두리는 적극적인 공격 가담과 수비 능력을 선보였다. 차두리와 터미네이터를 합성한 별명 ‘차미네이터’답게 활동향과 강력한 피지컬을 자랑하며 팀을 이끌었다.

특히 이번 아시안컵 우즈베키스탄과의 8강전에서 전성기 기량을 넘어서는 드리블 돌파로 큰 화제를 모으면서 실력을 입증하기도 했다.

이에 경기가 끝난 직후, 포털사이트에는 ‘차두리 고마워’라는 키워드가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대중이 실시간 검색어를 통해 차두리에게 고마운 인사를 표시한 것.

차두리는 국가대표로서 월드컵 4강과 아시안컵 준우승이라는 커리어를 보유하며 아름답게 선수 생활을 마무리하게 됐다.

TEN COMMENTS, 저도 같이 말해봅니다. ‘차두리 고마워’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대한축구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