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정용화, 감성에 젖은 애절한 보이스 ‘어느 멋진 날’

'음악중심' 정용화

‘음악중심’ 정용화

가수 정용화가 감미로움을 한 가득 선물했다.

31일 오후 방송된 MBC ‘쇼!음악중심’에서 정용화가 첫 솔로 정규 앨범 타이틀곡 ‘어느 멋진 날’ 무대를 선사했다.

피아노와 현악기 연주자들과 함께 무대에 오른 정용화는 발라드곡을 열창하며 풍성하면서도 감성에 젖은 무대를 선사했다. 뛰어난 가창력과 애절한 보이스를 자랑했다.

‘어느 멋진 날’은 이별 후에 혼자 남겨진 날들을 덤덤하게 풀어 쓴 곡으로, 피아노와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연주에 맞춰 애절한 감성의 발라드 곡이다.

이날 ‘쇼!음악중심’에는 인피니트H, 종현, 정용화, 매드 클라운, 다비치, 리지, 노을, 화요비, 써니힐, 나인뮤지스, 에디킴, 유키스, 타히티, HIGH4, 소나무, 원펀치, 태이, 슈퍼쾌남이 출연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쇼!음악중심’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