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소나무, 밀리터리룩 장착하고 파워풀 카리스마 ‘데자뷰’

'음악중심' 소나무

‘음악중심’ 소나무

걸그룹 소나무가 파워풀한 매력을 자랑했다.

31일 오후 방송된 MBC ‘쇼!음악중심’에서 걸그룹 소나무가 ‘데자뷰’ 무대를 선보였다.

밀리터리룩으로 스타일링해 무대에 오른 소나무는 파워풀하면서도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하이톤과 로우톤이 돋보이는 래퍼들의 실력과 안정적인 메인보컬의 라이브 실력이 눈길을 끌었다.

소나무의 데뷔곡 ‘데자뷰’는 강렬한 힙합 사운드의 트랙으로 ‘처음 만난 상대지만 어디선가 마주쳤던 것만 같이 자꾸 끌리는 운명적인 사랑’을 풀어쓴 가사가 인상적이다.

이날 ‘쇼!음악중심’에는 인피니트H, 종현, 정용화, 매드 클라운, 다비치, 리지, 노을, 화요비, 써니힐, 나인뮤지스, 에디킴, 유키스, 타히티, HIGH4, 소나무, 원펀치, 태이, 슈퍼쾌남이 출연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쇼!음악중심’ 캡처

  • 요구르트

    지랄ㅋ공식색부터바꿔라

  • 이지민

    신인임에도 불구하고 베테랑처럼 잘 하는 모습에 놀랐습니다! 무대 잘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