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전현무, “체력이 안돼서 바람 못 피워”

나혼자산다,전현무

나혼자산다,전현무

MBC’나 혼자 산다’의 전현무는 자신과 동갑내기 친구인 심형탁과 홍진호의 집들이에 나섰다.

30일 방송된 ‘나혼자산다’에서 홍진호의 집들이에 전현무와 심형탁이 방문했다. 전현무는 심형탁의 이상형이자 홍진호의 스캔들 상대였던 레이디제인에게 연락해 방문을 요구했고. 이야기 꽃을 피웠다.

레이디제인은 “지인이 전현무의 전 여자친구였는데 굉장한 로맨티스트”라며 “하루는 전현무가 잘못을 저지른 날이 있었는데 용서를 안 해 줬더니 집 앞에서 자신을 밤 새 기다렸다”고 말했다.

이에 홍진호와 심형탁은 “도대체 무슨 잘못이었길래?”,”혹시 바람 핀 거 아니에요?”라는 질문에 전현무는 “저는 체력이 안돼서 바람 못 피워요”라고 대답 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조슬기 인턴기자 kelly@tenasia.co.kr
사진. MBC‘나혼자산다’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