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어촌편’ 차승원, 차셰프 변신해 왠지 섬뜩한 장어 손질

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화면

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화면

‘삼시세끼 어촌편’ 차승원이 차셰프로 변신해 장어 손질에 성공했다.

30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어촌편’에서는 장어 손질에 나선 차승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출연자들은 바다에다 통발을 설치해 물고기를 포획했다. 이에 차승원은 포획한 장어를 직접 손질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장어를 가지고 기세등등하게 집에 도착한 차승원은 칼과 망치를 들고 나타나 섬뜩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어 그는 눈보라가 침에도 불구하고 능숙한 솜씨로 장어를 잘라 뼈를 제거하고 장어손질에 성공했다.

tvN ‘삼시세끼 어촌편’은 도시에서 쉽게 해결할 수 있는 ‘한 끼’ 때우기를 낯선 어촌에서 가장 어렵게 해 보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으로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이 출연한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 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