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가수다3’ 첫 무대 박정현, 서툰 진행과 180도 다른 프로의 무대 완성

01
가수 박정현이 자신의 대표곡 ‘미장원에서’를 불렀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나는 가수다3′(이하 나가수)에는 박정현이 출연, 첫 무대에서 ‘미장원에서’를 불렀다.

박정현은 특유의 청량한 음색으로 이별의 아픔을 말하는 이 곡을 완성했다. 소찬휘는 “열창이 힘든 노래를 하는구나”라며 감탄했고, 음악감상실에서도 “그냥 박정현이다”라며 디바의 귀환을 열렬히 환영했다.

노래 이후, 박정현은 “이 무대는 대체 언제 편해질까. 전주 시작하기 전 몇 초에 ‘온다 온다 온다’가 느껴지더라. 이 무대는 만만치 않는 무대라는 것으 다시 한 번 느꼈다”고 전했다.

한편 ‘나가수3’ 무대에는 박정현을 비롯, 소찬휘, 스윗소로우, 양파, 하동균, 효린이 출연했다. 이날 양파는 박정현의 무대를 본 뒤, “워낙 좋아하는 노래라 좋았고, 자유롭게 가지고 노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고 말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