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정용화, 감성 넘치는 솔로 발라더로 변신 ‘어느 멋진 날’

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뮤직뱅크’ 정용화가 감성 넘치는 발라드를 선보였다.

30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는 밴드 씨엔블루 보컬 정용화가 솔로 발라더로 변신해 감성 넘치는 ‘어느 멋진 날’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정용화는 타이틀곡 ‘어느 멋진 날’ 무대를 선보였다. 하얀 줄무늬 포인트가 들어간 검은 수트를 입고 등장한 정용화는 뛰어난 가창력과 애절한 보이스로 노래를 완벽히 소화했다. ‘어느 멋진 날’은 이별 후에 혼자 남겨진 날들을 덤덤하게 풀어 쓴 곡이다. 피아노와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연주에 맞춰 아련한 감성을 노래한다.

이날 ‘뮤직뱅크’에는 종현, 정용화, INFINITE H, 매드클라운, 노을, 나인뮤지스, 유키스, 다비치, 리지, 앤씨아, 소나무, 나비, 여자친구, 원펀치, 헤일로, 에이코어, 슈퍼쾌남, 태이, 에디킴이 출연했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 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