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리더가 멤버들에게 전하는 메시지 “나가자, 에이핑크!”

에이핑크

에이핑크

걸그룹 에이핑크 리더 초롱이 동생들에게 격려의 말을 전했다.

에이핑크는 30일 오후 첫 단독 콘서트를 앞두고 서울 올림픽공원 뮤즈라이브홀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에이핑크는 데뷔 4년만에 개최하는 첫 단독 콘서트에 대한 설렘으로 기자회견장에 등장했다.

초롱은 콘서트를 앞두고 멤버들에게 “사실 열심히 준비하느라 몸도 많이 상했는데 굉장히 힘들게 준비한 만큼 좋은 공연이 나올 것 같다”며 “우리가 실수하지 않고, 화이팅해서 좋은 결과 보여줬으면 좋겠다. 4년을 기다려온 콘서트니까 팬들과 하나가 되는 날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어 “그동안 수고 많았고, 오늘을 계기로 성장해 나가는 에이핑크가 됐으면 좋겠다. 화이팅 에이핑크, 나가자 에이핑크!”라고 외쳐 멤버들의 박수를 받았다.

에이핑크는 30~31일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첫 단독 콘서트 ‘핑크 파라다이스’를 개최한다. 이후 2월 일본에서 새 미니앨범을 발표하고 활동을 펼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