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퍼 애니스톤, 난독증 고백.. “20대 초반부터 앓고 있다”

영화 '케이크' 스틸컷 - 제니퍼 애니스톤

영화 ‘케이크’ 스틸컷 – 제니퍼 애니스톤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애니스톤이 난독증을 앓고 있다고 고백했다.

21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할리우드 리포터와의 인터뷰에서 제니퍼 애니스톤은 난독증을 앓고 있다고 밝혔다.

제니퍼 애니스톤은 “20대 초반부터 난독증을 앓고 있다. 어린 시절부터 똑똑하지 않다고 생각했다. 무엇을 기억하는 것 마저도 힘들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하지만 난독증임을 알게된 후 어린 시절의 트라우마와 컴플렉스를 떨칠 수 있었다”고 고백했다. 이내 그는 “난독증이 내 삶의 큰 부분은 아니다. 학창시절도 즐거웠고 열정이 있으면 극복할 수 있다”며 밝은 모습을 보였다.

제니퍼 애니스톤은 ‘프렌즈’와 ‘그는 당신에게 반하지 않았다’, ‘셀레브리티’ 등에 출연해 국내 팬들에게도 친숙한 배우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 영화 ‘케이크’ 스틸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