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이석훈, 최선아와 첫 만남 어땠나? “꼭 밖에서 다시 만나고 싶다”

MBC ‘두근두근 스타 사랑의 스튜디오’

MBC ‘두근두근 스타 사랑의 스튜디오’

SG워너비 이석훈이 방송을 통해 예비신부 최선아를 만난 것이 알려졌다.

이석훈은 예비신부 최선아와 2011년 2월 방송된 MBC ‘두근두근 스타 사랑의 스튜디오’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마지막 프로포즈를 앞두고 남자 출연자들은 사랑에 대한 편지를 읽었다. 이석훈은 “글을 잘 못쓴다. 편하게 있는 그대로 생각을 썼다”며 말문을 시작했다. 이어 “하나하나 머릿 속에 다 생각난다. 즐거웠다. 당신 때문에 참 즐거웠다. TV 안에 나오는 연예인 이석훈이 아닌 꾸밈없고 평범한 이석훈으로 당신에게 다가가고 싶다. 꼭 밖에서 다시 만나고 싶다. 그래 주실 거죠?”라고 진심을 담은 편지를 읽었다.

신동엽은 “‘꼭 밖에서 따로 만나고’ 문구가 인상적이었다. 직설적이었다”고 밝혔다.

글. 임은정 인턴기자 el@tenasia.co.kr
사진. MBC ‘두근두근 스타 사랑의 스튜디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