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홀로 연애중’ 전현무, “시청률 5% 넘으면 100명에게 삼겹살 쏜다”

'나홀로 연애중' 전현무

‘나홀로 연애중’ 전현무

전현무가 시청률 공약으로 100명에게 삼겹살을 걸었다.

31일 첫방송을 앞둔 종합편성채널 JTBC ‘나홀로 연애중’의 MC 전현무가 시청률 공약을 내걸었다.

전현무는 최근 제작진에게 “시청률이 5%를 넘어가면 남녀 솔로 50명씩, 총 100명을 초대해 삼겹살 대첩 이벤트를 주선하겠다”고 약속했다.

전현무의 공약은 1인용 가상현실 로맨스를 표방한 ‘나홀로 연애중’의 콘셉트와도 잘 맞아떨어져 눈길을 끈다. 전현무의 공약은 방송 뿐 아니라 현실 속에서도 ‘나홀로 연애중’의 기획의도를 이어갈 수 있는 내용이라 제작진의 입가에 미소를 머금게 했다. 솔로대첩을 삼겹살대첩으로 패러디하며 짝 없는 남녀가 좋은 만남을 가질 수 있도록 유도해 재치있는 공약이란 반응을 얻고 있다.

‘나홀로 연애중’은 VCR속 여성과의 가상현실 데이트를 통해 여성의 심리를 알아보는 프로그램으로 김민종, 전현무와 함께 성시경과 장동민, 크로스진의 멤버 신이 MC로 합류해 첫 녹화를 마쳤다.

‘나홀로 연애중’은 오는 31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