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기, 영화 촬영 중 쪽잠 자는 모습 포착 ‘섹시한 옆라인’

이준기

이준기

배우 이준기의 쪽잠이 포착됐다.

30일 이준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이준기는 영화 촬영 중 대기시간을 틈타 의자에 몸을 기댄 채 눈을 붙이고 있는 모습이다. 수수하고 잘생긴 외모와 환상적인 옆 라인으로 섹시한 매력을 뽐내고 있다.

한 관계자는 “이준기가 지난해부터 쉴 틈 없이 스케줄을 소화해왔다. 또 이번 중국 영화 촬영을 하며 한류스타로서 바쁜 일정을 이어오고 있다”며 “‘시칠리아 햇빛 아래’가 첫 중국 작품인 만큼 많은 노력과 애정을 쏟고 있다”고 전했다.

이준기가 촬영 중인 영화 ‘시칠리아 햇빛 아래’는 중국 상해와 이탈리아 시칠리아를 넘나들며 국경과 지역을 넘어선 감동적인 사랑을 하는 남녀의 이야기를 담는다. 이 영화에서 이준기는 여배우 저우둥위(주동우)와 연인 호흡을 맞추며 순애보를 보여줄 계획이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나무엑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