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훈, 최선아와 첫 만남 어땠나? 물 맞고 거울보며 머리 정리

MBC ‘두근두근 사랑의 스튜디오

MBC ‘두근두근 사랑의 스튜디오

SG워너비 이석훈이 방송을 통해 예비신부 최선아를 만난 것이 알려졌다.

이석훈은 예비신부 최선아와 2011년 2월 방송된 MBC ‘두근두근 사랑의 스튜디오’에 출연해 처음 만났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실내 수영장에서 서로의 얼굴을 처음 확인했다.

그런데 게임에서 여성들에 지목을 당한 이석훈은 물을 맞아야만 했다. ‘하루에 열 번 이상 거울을 볼 것 같은 남자’라는 질문에 여성출연자들은 B군 SG워너비 이석훈을 지목했던 것. 결국 이석훈은 예비신부 앞에서 물을 맞고난 뒤 머리를 정리해야 했다.

당시 이석훈은 “거울을 많이 보긴 한다. 직업이 직업이다 보니. 오기 전에 걱정을 하고 왔다. 머리발로 버텨온 게 있어서 걱정했다. 한 번에 무너졌다”고 말했다.

글. 임은정 인턴기자 el@tenasia.co.kr
사진. MBC ‘두근두근 사랑의 스튜디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