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베’ 김정민 아들 담율, 2m짜리 뱀에게 기습키스 당해 ‘멘붕’

'오! 마이 베이비' 담율

‘오! 마이 베이비’ 담율

김정민의 아들 담율이과 뱀에게 기습 키스를 당했다.

31일 방송되는 SBS ‘오! 마이 베이비’에서는 김정민의 늦둥이 아들 담율이가 기습키스를 당해 충격에 빠진 모습이 공개된다.

김정민의 가족은 다양한 동물들을 만나보기 위해 실내 동물테마파크를 찾아갔다. 도착하자마자 담율이는 아빠 김정민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사막여우, 토끼, 각종 새들에게 달려들며 겁 없는 상남자의 면모를 확실히 보여줬다. 그러던 중 담율이는 무려 자신의 덩치보다 3배나 큰 2m의 뱀에게 기습 키스를 당해 충격에 빠졌다. 동물들에게 무조건 달려들며 동물원을 휘젓고 다녔던 상남자 담율이는 갑자기 “싫어”, “집에 가자”를 연발했다고 한다. 아빠 김정민 역시 뱀을 보자마자 기겁을 하며 벌벌 떠는 등 반전의 모습을 보여줘 폭소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김정민과 담율이가 멘붕에 빠진 사연은 31일 오후 4시 20분 ‘오! 마이 베이비’에서 공개된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