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환, ‘조선마술사’ 합류 “김대승 감독님의 오랜 팬”

조달환.

조달환.

배우 조달환이 영화 ‘조선마술사’에 합류했다.

유승호의 제대 후 복귀작으로 관심을 모은 ‘조선마술사’는 위험한 사랑에 빠진 조선 최고의 마술사가 거대한 음모에 휩싸여 운명을 거스르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유승호, 고아라, 곽도원, 조윤희 등이 출연한다.

‘조선마술사’는 한국 영화에서 볼 수 없었던 마술사라는 독특한 소재를 내세웠고, 정통 사극의 정공법적인 연출로 드라마적인 완성도를 더할 예정이다.

조달환은 “영화 ‘번지점프를 하다’ 때부터 팬이었던 김대승 감독님과 촬영하게 돼서 굉장히 설렌다”며 “박철민 선배님이 출연하는 연극 ‘늘근 도둑 이야기’를 ‘조선마술사’ 출연배우들과 함께 관람하는 등 멋진 앙상블을 만들기 위해 서로 노력하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제공. 채움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