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전팔기 구해라’ 진영 도플갱어 정체 밝혀진다, ‘다시 뭉친 칠전팔기’

'칠전팔기 구해라'

‘칠전팔기 구해라’

세찬 도플갱어의 실체가 밝혀진다.

30일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Mnet 뮤직드라마 ‘칠전팔기 구해라’ 4화 ‘그대 내게 다시’ 편에서는 지난 화 말미에서 궁금증을 폭발시킨 세찬 도플갱어의 존재가 속 시원히 공개될 예정이다. 더불어 세종(곽시양), 세찬(B1A4 진영) 쌍둥이 형제의 출생의 비밀도 밝혀진다.

지난 주 방송된 3화에서는 세찬을 떠나 보낸 3년 후의 모습이 펼쳐졌다. 하지만 세찬의 죽음에 의심이 갈 만큼 세찬과 똑 닮은 인물이 등장했고 해라(민효린)와 극적으로 마주치며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뿐만 아니라 에필로그에서는 세종-세찬 형제의 엄마 강순의 과거 모습이 공개됐는데 누군가 “누가 친 아들이죠?”라고 물으며 둘 중 한 명이 강순이 낳은 아이가 아님을 암시하며 이들의 출생에 커다란 비밀이 있음을 알렸다.

4화 방송에서는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시원하게 풀리면서 다시 모인 칠전팔기 멤버들의 환상적인 호흡을 즐길 수 있다. 한국 생활을 정리하고 중국으로 떠나기 직전에 합류를 결정한 헨리(헨리), 아버지 중국집을 물려받기 위해 가수의 꿈을 버리고 배달부터 배우고 있었던 장군(박광선), 황제 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 스칼렛의 섀도우 보컬로 활약하며 눈물을 삼켜야 했던 우리(유성은)가 해라(민효린)의 주도 아래 다시 모이고, 이들을 프로듀서 태풍(심형탁)이 본격적으로 트레이닝 시키며 짜릿한 쾌감을 선사할 계획이다.

거침없는 전개와 반전 스토리로 재미에 가속도를 붙이고 있는 ‘칠전팔기 구해라’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20분에 방송된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