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A4 진영 바로, 금요일 안방극장 동시 접수

B1A4

B1A4

그룹 B1A4(비원에이포) 멤버 진영과 바로가 매주 금요일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진영은 Mnet 뮤직드라마 ‘칠전팔기 구해라’에서 남주인공으로 출연하며 첫사랑의 순수함을 간직한 아련한 눈빛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지난 3회 방송 말미에서 세찬(진영)의 죽음이 의심이 갈 만큼 세찬과 똑 닮은 인물이 재등장 하고, 해라(민효린)와 마주치며 긴장감을 더한 상황. 여기에 세종(곽시양), 세찬 중 한 아이가 강순의 친자식이 아님을 알리며 4회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또한 30일 첫 방송되는 SBS 예능 ‘정글의 법칙 with 프렌즈’에서 바로는 팔라우에서 손호준과 짝을 맞추어 자연 속에서 우정 생존 이야기를 펼칠 예정이다. tvN ‘응답하라1994’와 ‘꽃보다 청춘’을 통해 환상적인 남남 케미를 선보였던 터라 이번 조합이 어떻게 그려질지 주목되고 있다.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는 “B1A4 멤버 진영과 바로의 출연하는 프로그램이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와 11시에 방영하게 되었는데 동시간대 겹치지 않아 다행”이라며 “무대 위에서의 모습뿐만 아니라 드라마와 예능, 뮤지컬 등을 통해 B1A4의 다양한 색깔을 보여줄 예정이니 앞으로도 많이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칠전팔기 구해라’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SBS ‘정글의 법칙 with 프렌즈’는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에 방영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W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