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최정윤, 청담동 며느리 삶 공개 “대출받아 아파트 전세로 살아”

KBS2 ‘해피투게더3’

KBS2 ‘해피투게더3’

배우 최정윤이 청담동 며느리의 삶을 공개했다.

29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새내기 특집’으로 전 농구선수 서장훈, 스케이트 선수 이규혁, 배우 최정윤, 가수 김정남, 하니가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청담동 며느리가 된 최정윤의 삶에 대해 질문하자 최정윤은 “잘 살고 있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이어 “아파트 전세로 살고 있다”며 “저희 나이에 비해 좋은 집에 살고 있다. 배우다 보니 옷 등 살림이 많다. 그래서 신랑이 무리해서 대출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재벌가 시부모에 대해서 최정윤은 “너무 재밌는 분이다”고 언급했다.

글. 임은정 인턴기자 el@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