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수’ 양파, 알고보면 김이나도 긴장하는 유명 작사가

'나가수3' 양파

‘나가수3’ 양파

30일 오후 첫 방송되는 MBC 음악버라이어티 ‘나는 가수다 시즌3’(이하 나가수3)의 첫 회에서 양파의 작사 실력이 공개될 예정이다.

양파는 지나의 ‘블랙 앤 화이트’를 비롯해 이승기, 티아라의 앨범에 작사가로 활동하며 실력을 인정받았다. ‘나가수3’ 음악감상실에 양파의 작사 활동을 지켜본 산증인이 등장했다. 아이유의 ‘좋은 날’ ‘너랑 나’ 브라운아이드걸스의 ‘아브라카다브라’ 등을 작사한 유명 작사가 김이나.

김이나는 양파가 등장하자 그에게 쓰라린 패배를 당한 과거를 급 고백했다. 김이나는 “저랑 겨뤄서 저를 탈락하게 만들었다”며 “가사를 굉장히 잘 쓰시더라”라고 말했다. 권태은은 “전문용어로 ‘까였다’고 하죠”라며 단숨에 상황을 정리해 음악감상실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