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김정남, ‘회상’ 립싱크 선보였다 ‘입모양도 안 맞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해피투게더3’ 터보 김정남이 ‘회상’의 립싱크를 선보였다.

29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새내기 특집’으로 전 농구선수 서장훈, 스케이트 선수 이규혁, 배우 최정윤, 가수 김정남, 하니가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18년만에 해동된 새내기다”라며 김정남을 소개했다. 이어진 토크에서 김정남은 “‘회상’을 혼자 불렀다던데”라는 MC들의 질문에 수줍은 듯 웃음을 터뜨렸다. ‘회상’은 김정남이 참여하지 않은 노래인 것. 김정남은 “터보가 해체가 되면서 일하는 수입이 자꾸 줄어들었다”며 ‘회상’을 불러달라는 요청에 립싱크로 불렀다고 배경을 밝혔다.

MC들은 ‘회상’ 무대를 요청했다. 간주가 나오자 김정남은 “안녕하세요 터보의 김정남입니다”라는 멘트를 던졌다. 이어 노래가 나오자 김정남은 능청스럽게 립싱크 무대를 꾸몄다.

김정남이 마이키의 목소리에 이어 김종국의 목소리까지 100% 립싱크를 하자 결국 MC들은 무대를 중단시켰다. 유재석은 김정남에게 “전혀 노래를 안하냐”고 물었고 이에 김정남은 “안해요”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