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킬미힐미’ 지성-황정음, 로맨틱 키스 “차도현입니다”

'킬미힐미' 방송화면 캡쳐

‘킬미힐미’ 방송화면 캡쳐

지성과 황정음이 본격 로맨스의 시작을 알렸다.

29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킬미힐미’ 8회(극본 진수완/연출 김진만)에서는 오리진(황정음)에 기습키스 하는 차도현(지성)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차도현은 오리진에게 미국행을 포기하고 자신의 비밀 주치의가 된 이유를 물었다. 이에 오리진은 “굳이 말하자면 요섭이 때문이라고 할 수 있다”며 “사람들은 힘들 때 보통 ‘헬프 미’ 도와달라고 한다. 근데 요섭이는 아니었다. ‘헬프 미’ 대신 내게 ‘킬미’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죽여달란 그 말이 나한테는 살려달라는 절규처럼 들리더라”고 말했다.

이어 오리진은 자기 안의 여러 인격이 무섭지 않느냐는 차도현의 물음에 “이젠 별로 무섭지 않다. 앞으로 ‘킬미’라는 말 대신 ‘힐미’라는 요청을 보내라”고 전했다.

이에 감격한 차도현은 오리진에게 기습 키스했다. 이후 차도현은 놀란 오리진에게 “차도현입니다”라며 자신의 진짜 마음을 고백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킬미힐미’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