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서장훈, 유재석 등쌀에 연예인 인정 “노조 알아보겠다”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해피투게더3’ 전 농구선수 서장훈이 유재석의 등쌀에 떠밀려 자신을 연예인이라 말했다.

29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새내기 특집’으로 전 농구선수 서장훈, 스케이트 선수 이규혁, 배우 최정윤, 가수 김정남, 하니가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서장훈에게 “연예인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라고 말하며 그가 고정 프로그램만 세 개를 맡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유재석은 서장훈에게 “연예인 맞냐”고 물었고 서장훈은 얼떨결에 “네”라고 대답했다.

이에 박명수는 “연예인 노조 가입해야한다”고 말했고 유재석 “희극인 실로 가입할거냐”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서장훈은 체념한 표정으로 “알아보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