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킬미힐미’ 지성-황정음, 대낮에 머리채 부여잡고 육탄전…진상의 맛

'킬미힐미' 방송화면 캡쳐

‘킬미힐미’ 방송화면 캡쳐

지성과 황정음이 대낮에 육탄전을 벌였다.

29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킬미힐미’ 8회(극본 진수완/연출 김진만)에서 차도현(지성)은 17세 소녀 안요나로 돌변했다.

사생팬 소녀 안요나는 자신이 좋아하는 가수를 발견하고는 감정을 주체하지 못했다. 오리진은 그를 진정시키려 무대에서 끌어내렸다. 이에 분노한 안요나는 오리진의 머리카락을 부여잡았고, 오리진 역시 요나의 머리를 잡으며 과격한 몸싸움이 시작됐다.

도현이 정신을 차렸을 때 두 사람은 이미 망신창이가 된 상태. 리진은 “정신 돌아왔냐”고 물었고, 도현은 “네, 죄송했습니다”라고 사과했다. 그리고 두 사람은 도현의 권유로 술 한 잔을 하며 마음을 털어놓았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킬미힐미’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