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킬미힐미’ 지성, 김유리 고백에 황정음 이용했나

'킬미힐미' 방송화면 캡쳐

‘킬미힐미’ 방송화면 캡쳐

지성이 첫사랑 김유리를 밀어냈다.

29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킬미힐미’ 8회에서는 차도현(지성)이 한채연(김유리)에게 오리진(황정음)을 좋아한다고 거짓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채연은 차도현을 집 앞으로 불러낸 뒤 “내가 니 첫사랑이었다며. 그런데 왜 갑자기 비겁해지는 거냐. 네 마음에 누가 있냐”라며 답답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뭐야? 오리진이라는 그 여자야? 아니면 지선이야? 그것도 아니면 내가 차기준(오민석) 오빠 버리고 오면 되는 거냐? 대답해”라며 울먹였다.

하지만 차도현은 냉정하게 선을 그었다. 차도현은 “정말 내 대답 듣고 싶어? 오리진 씨 나오세요”라고 소리쳤다. 이때 집 안에서 엿듣고 있던 오리진은 망설이다 밖으로 나왔다.

차도현은 “이제 대답이 됐어?”라고 말했고, 한채연은 차도현의 따귀를 때린 뒤 돌아섰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킬미힐미’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