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의 얼굴’ 이성재, 박주형에 분노 “더 이상 내 아들 아니야”

KBS2 ‘왕의 얼굴’ 방송화면 캡처

KBS2 ‘왕의 얼굴’ 방송화면 캡처

‘왕의 얼굴’ 이성재가 박주형을 내쳤다.

29일 방송된 KBS2 ‘왕의 얼굴’에서는 선조(이성재)가 새로운 중전과 첫날밤을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선조는 김도치(신성록)가 추천한 여인을 중전으로 결정했다. 이에 임해군(박주형)은 처소로 가 “지금도 피비릿내 나는 싸움이 여전한데 여기에 적통까지 낳게 된다면 더 할 것”이라며 통곡했다.

그러자 선조는 “뭐 하느냐. 안 끌어내고. 넌 오늘부터 내 아들이 아니다. 궐에도 들어오면 안 된다”고 명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KBS2 ‘왕의 얼굴’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