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영화 ‘노엘의 선물’, 싱글맘&싱글대디와 함께 감동과 행복 나눈다

'노엘이 선물' 포스터.

‘노엘이 선물’ 포스터.

엉뚱 꼬마 앙투완과 허당 도둑의 특별한 우정을 담은 영화 ‘노엘의 선물’이 2월 2일 사단법인 나봄문화(이사장 박민용)와 함께하는 특별 시사회를 개최한다.

이번에 개최되는 특별 시사회는 싱글맘 & 싱글대디들을 위해 특별히 마련된 자리로, 한부모 가정의 어린이들에게 행복하고 즐거운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나봄문화는 SNS 자살 방지 시민연대를 비롯해 문화 예술 재능기부, 소외된 아동 및 청소년 돌보기, 다문화&싱글맘 돕기, 다문화 영화제 등 나눔과 돌봄의 가치를 반영한 복지 사업을 진행해 온 단체다.

또 상영회는 물론 영국 에든버러 국제페스티벌에 참가해 한국 최초로 이름을 알린 넌버벌 개그팀 옹알스와 인기 걸그룹 스칼렛의 홍보대사 위촉식 및 공연까지 준비돼 있다. 이번 특별 시사회는 2월 2일 오후 6시 30분 대한극장에서 진행된다.

유쾌한 웃음과 감동, 교훈을 담은 ‘노엘의 선물’은 별나라에 있는 아빠를 만나기 위해 산타 썰매가 꼭 필요한 엉뚱 꼬마 앙투완과 산타로 위장한 허당 도둑의 특별한 하룻밤을 그린 영화로 2월 5일 개봉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제공. 엔케이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