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정용화 “토토가 보니 나만 커졌다”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정용화가 ‘무한도전’ 특집 토토가를 본 소감을 전했다.

29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 코너 ‘특선라이브’에는 정용화와 지누션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그간 어떻게 지냈냐는 질문에 지누는 “YG 엔터테인먼트에서 일하고 있었다. 최대한 많이 도우려고 노력했다”고 전했다.

‘무한도전’ 특집 토토가를 봤냐는 질문에 정용화는 “초등학생 때, 항상 봤었다. TV로 보니 그대로였다. 저만 커졌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근 솔로앨범 ‘어느 멋진 날’을 발매한 정용화는 “혼자 앨범을 만들면 편할 줄 알았는데, 부담도 많고 고민도 많았다”고 전했다.

글. 임은정 인턴기자 el@tenasia.co.kr
사진.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