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 아나운서, ‘허리둘레 25인치’ 복근 공개

이진 아나운서

이진 아나운서

이진 아나운서가 화제다.

29일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서는 ‘허리둘레와 허벅지둘레의 비밀’을 주제로 코미디언 박광덕, 문영미, 박소현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이날 연예인 중 대표 개미허리의 소유자인 카라 구하라는 18인치로, 배우 비비안리와 허리둘레가 같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미스코리아 출신 MC 이진은 “허리둘레가 24~25인치 정도 된다”라며 표준보다 가는 허리를 자랑했다.

이에 출연진들은 사실 확인에 들어갔다. 이진 아나운서는 허리둘레를 측정했고 날씬한 트레이닝복 속 탄탄한 복근을 드러내 게스트들을 놀라게 했다. 이진 아나운서는 발레로 몸매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