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돈 PD, JTBC 탐사 프로에서 다루고 싶은 주제들은?

이영돈 PD

이영돈 PD

이영돈 PD가 JTBC에서 새롭게 선보이게 된 탐사 프로그램 ‘이영돈 PD가 간다’를 통해 다루고 싶은 주제를 이야기 했다.

29일 오후 서울 상암동 JTBC ‘이영돈 PD가 간다’ 기자간담회가 열린 가운데, 이영돈 PD는 “다루고 싶은 주제들이 많다”며 “여러 주제들을 다뤄서 분석하고 솔루션을 제시하고 싶다. 더 살기 좋은 사회를 만들고 싶다”고 전했다.

이 PD는 “예컨대, 수돗물을 과연 믿고 마실만한가라는 주제를 놓고, 수돗물을 정밀 분석을 해보고 싶다. 또 서울시내 많은 사람들을 범법자로 만들고 있는 자전거 도로 문제에 대해서도 다뤄보고 싶다. 오랜 시간 생각없이 방치해 고쳐지지 않는 것들을 본격적으로 분석해서 솔루션을 제시하고 싶다”고 말했다.

첫 방송은 2월 1일 밤 8시 30분.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