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제균 감독 유동근 박근형 아이유, 대한민국 국회대상 올해의 예술인 선정

(상단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윤제균 유동근 아이유 박근형

(상단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윤제균 유동근 아이유 박근형

‘대한민국 국회대상’ 영화 ‘국제시장’ 윤제균 감독과 배우 유동근, 박근형, 가수 아이유 등이 올해의 예술인으로 선정됐다.

27일 오후 4시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제14회 ‘대한민국 국회대상’에서 윤제균 감독, 유동근, 박근형, 아이유 등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한민국 국회대상은 국회 연구단체인 ‘대중문화&미디어 연구회'(대표의원 홍문종 의원, 책임연구위원 함진규 의원)에서 한 해 동안 대중문화와 미디어 분야에서 우수한 업적을 이루어낸 예술인을 대상으로 수상하는 시상식이다. 총 11개 부문에 걸쳐 시상이 이뤄진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영화상에 윤제균 감독, 배우상에 유동근, 대중음악상에 아이유, 콘텐츠상에 이덕재 CJ E&M 방송콘텐츠부문 대표, 공로상에 박근형, 공연상에 K-HIPHOP문화공연단 서창훈, 뉴미디어상에 아프리카TV 서수길 대표, 국악상에 명창 김금미, 연극상에 극단 글로브극장 김용을 대표, 뮤지컬상에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이종덕 예술총감독, 스포츠상에 스피드스케이팅 이상화 선수가 이름을 올렸다.

국회 대중문화&미디어 연구회는 1999년 창립해 2000년부터 대한민국 국회대상 시상식을 개최해왔다. 올해엔 콘텐츠상과 뉴미디어상을 신설해 미디어의 다양성과 확장된 콘텐츠 시장의 변화를 반영했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