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국제시장’ 실제 주인공 상인 가족 출연한다

영화 '국제시장' 스틸

영화 ‘국제시장’ 스틸

오는 27일 KBS1 ‘아침마당’의 ‘신(新) 가족탐구’에는 영화‘국제시장’의 실제 주인공들인 부산 국제시장 상인 가족들이 출연한다.

26일 KBS는 “57년 동안 국제시장을 지켜온 국제시장의 산증인 배해수,하두리 부부와 3대째 통닭집을 운영하는 이원재, 박희숙 부부가 출연한다”고 밝혔다.

배해수 하두리 부부는 화장품가게로 시작해 수예점을 거쳐 지금의 남해주단을 시작하기까지 두 번의 화마를 겪었다고. 그 같은 어려움 속에서도 번듯하게 자란 네 자녀기 부부의 자랑이자 국제시장에서 지금까지 장사를 한 이유이다.

이원재 박희숙 부부는 두 번의 사업실패로 길거리에 나 앉게 됐을 때 장모님께서 자신이 하던 통닭집을 해보라며 권유한 것이 지금의 부산 3대 통닭집의 시작이라고 밝힌다. 밤 10시에 문을 닫지만 부부의 출근 시간은 새벽 5시 반. 10년째 묵묵히 부부를 돕는 둘째 아들은 부모님에게 고맙고도 미안한 아들이라고.

‘아침마당’은 국제시장과 함께한 두 가족의 이야기를 들어보는 시간을 마련한다. 방송은 27일 오전 8시 25분.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CJ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