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정용화, ‘어느 멋진 날’ 로 강렬 핫 솔로데뷔

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

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

정용화가 솔로로서 새로운 면모를 보였다.

23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 밴드 씨엔블루 보컬 정용화가 솔로 데뷔 무대를 꾸몄다.

먼저 정용화는 ‘Checkmate’ 무대를 선보였다. 검은 수트를 입고 등장한 정용화는 회색 수트를 입고 등장한 싱가포르 가수 임준걸과 함께 완벽한 호흡을 선보였다. ‘Checkmate’는 중화권 톱스타 싱가포르 가수 임준걸과 함께한 정용화의 국적은 달라도 언제나 곁에 있겠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후 정용화는 타이틀곡 ‘어느 멋진 날’ 무대를 선보였다. 하얀 수트를 입고 등장한 정용화는 애절한 보이스로 노래를 완벽히 소화했다. ‘어느 멋진 날’은 이별 후에 혼자 남겨진 날들을 덤덤하게 풀어 쓴 곡이다. 피아노와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연주에 맞춰 아련한 감성을 노래한다.

이날 ‘뮤직뱅크’에는 종현, 정용화, 비투비, 매드 클라운, 노을, 나인뮤지스, 유키스, 리지, 포텐, 다비치, NC.A, 소나무, 나비, 헤일로, 타히티, 여자친구, 에디킴, 원펀치가 출연했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 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