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 서은광, 소극장 라이브 음악회 소감 “최고 재미있었던 공연 중 하나”

서은광

서은광

그룹 비투비 서은광이 소극장 라이브 음악회 소감을 전했다.

서은광은 지난 18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너멜되(너의 멜로디가 되어줄게’ 콘서트 함께한 멜로디(비투비 팬클럽 이름), 좋은 추억 만들어줘서 너무 고마워요. 개인적으로 최고 재미있었던 공연 중 하나!”라며 “오늘 함께하지 못한 분들은 조금만 기다려요. 나름 노력할테니. 멜로디 고마워요! 좋다좋아”라며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은 서은광이 흰 셔츠에 넥타이를 매고 촬영한 셀카다. 살짝 미소 지은 그의 모습에서 훈훈함이 흐른다.

비투비는 지난 18일 오후 서울 삼성동 KT&G 상상아트홀에서 미니 음악회 ‘너멜되’를 열고 350여 명 팬들과 만났다. 이번 콘서트는 그 동안 비투비 공식 유투브 채널과 스타캐스트를 통해 연재된 동명의 신청곡 라이브 코너 ‘너의 멜로디가 되어줄게’의 연장선이다. 그 중 팬들의 가장 사랑을 받았던 커버곡들을 모아 100% 리얼 라이브 공연으로 펼쳐졌다. 인기리에 활동 중인 신곡 ‘울면 안 돼’를 비롯해 댄스, R&B, 힙합까지 비투비 멤버들의 음악적 취향이 반영된 다양한 장르의 무대들이 약 90여 분에 걸쳐 펼쳐졌다.

현재 윈터스페셜 음반 타이틀 곡 ‘울면 안 돼’로 첫 시즌송 활동에 한창인 비투비는 완벽한 라이브와 퍼포먼스, 그리고 동화를 찢고 나온 듯한 일명 ‘동찢남’ 스타일링을 선보이며 인기리에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큐브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