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화, 콜라보 마지막 라인업은 중화권 스타 임준걸

제공. FNC엔터테인먼트

임준걸

그룹 씨엔블루 정용화가 임준걸을 끝으로 네 명의 콜라보 아티스트 라인업을 완성했다.

FNC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솔로 앨범의 네 번째 콜라보레이션 아티스트로 중화권 톱 가수 임준걸(林俊傑, JJ LIN)을 공개했다.

이들은 이번 앨범에서 ‘체크메이트(Checkmate)’라는 곡을 통해 전 세계의 리스너들에게 국경을 넘어선 희망의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지난 2013년 씨엔블루 월드투어 ‘블루문(BLUE MOON)’ 대만 공연에서 처음 인연을 맺은 정용화와 임준걸은 이후 해외 시상식에서 여러 번 만나며 친분을 쌓아 왔다. 임준걸이 첫 솔로 앨범을 준비하는 정용화의 협업 제안에 기쁘게 화답하며 두 사람의 콜라보레이션은 성사됐다.

씨엔블루의 리더이자 보컬인 정용화는 최근 중국 웨이보(중국 SNS)의 차트 7주 연속 1위에 오르고 중국 기상청 일기예보에 등장하며 ‘날씨 남신’으로 인정받는 등 한류스타로 주목받고 있다. 임준걸은 중화권을 대표하는 싱어송라이터로 지난 2003년 데뷔해 발표하는 앨범마다 차트 1위에 올려놓으며 13년째 최정상의 인기를 누려오고 있다.

데뷔 5년 만의 첫 솔로 활동을 펼치는 정용화와 대만의 인기 스타 임준걸의 공동 작업으로 국내외를 넘나드는 가요 팬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YDG, 버벌진트, 윤도현에 이어 임준걸까지 초호화 콜라보레이션 라인업을 완성한 정용화는 13일 정오 솔로앨범 메인 이미지를 공개하고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한다. 정용화는 오는 20일 솔로앨범 전곡을 공개하며 본격적으로 솔로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FNC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