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장위안, “고등학교 때 수학, 물리 항상 1등했다”

방송인 장위안

방송인 장위안

JTBC ‘비정상회담’에서 중국 대표로 출연 중인 장위안이 과거 고등학생 시절 우수한 성적으로 학급 대표를 맡았다고 밝혔다.

최근 진행된 ‘비정상회담’ 녹화에서 사교육 열풍을 주제로 이야기하던 중, 장위안은 “나는 고등학교를 다닐 때 수학과 물리를 항상 1등 해 학급 대표를 했다”고 말했다.

이어 장위안은 “그래서 친구들은 선생님이 없을 때 모르는 것을 나에게 물어 봤다”고 말해 우수학생이었던 자신의 과거를 공개했다.

이에 출연자들은 “안 물어봤다”며 “안 궁금하다”라고 대꾸해 촬영장이 웃음바다가 되었다는 후문이다.

러시아의 벨랴코프 일리야, 호주의 블레어 윌리엄스, 네팔의 수잔 샤키야 등 새로운 멤버들의 합류한 ‘비정상회담’은 12일 밤 11시, JTBC에서 방송한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제공. JTBC